엔트리파워볼 실시간파워볼 파워볼픽 안전한곳 전용사이트

전진♥류이서 부부의 일상 생활이 최초공개 됐다.

이미지 원본보기

2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새롭게 ‘운명 커플’로 합류한 전진♥류이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진♥류이서 부부의 일상 생활이 최초공개 됐다. 이어 전진♥류이서 부부의 일상 생활이 최초공개 됐다. 3살 연하 15년차 승무원인 류이서는 카메라 앞에서 잠시 수줍은 듯한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남편 전진과 함께 신화의 시그니처 인사법을 전진♥류이서 부부의 버전으로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전진은 아내 류이서에 대해 “제가 항상 이야기하는건데 걸어다니는 천사다. 평소에는 친구면서 엄마같다. 외출할 때 옷입는 것 외에도 다 아내가 결정해준다. 저의 엄마다”라고 설명했다. 류이서는 “(전진은) 든든한 남편이다. 투정 많은 아들같은 사람이다. 공복을 잘 느껴서 빨리 먹여야한다”고 말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전진은 잠에서 깬 인증업체놀이터 이후로 줄곧 류이서를 쫓아다니며 ‘껌딱지’에 빙의(?)된 모습을 보였다. 전진은 3살 차이나는 아내 류이서에게 “같은 세대에 태어나서 너무 행복해. 내가 노래를 불렀는데 자기가 모르면 좀 그랬을거야. 같은 80년대여서 너무 좋다”라고 말하자, 류이서는 “자기는 간당간당한 80년대생이잖아. 7에 가까운”이라고 전진을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첫 만남부터 결혼까지 풀 러브 스토리를 전격 공개했다. 지인 모임에서 자연스럽게 만난 전진과 류이서. 전진은 아내 류이서에게 첫 눈에 반했고, 적극적인 애정공세를 퍼부었다. 류이서와 본격적인 교제 전부터 “결혼해서 빨리 아기 낳자”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후 전진의 적극적인 대시로 두 사람은 먹튀검증업체 다섯 번째 만남 후에 정식으로 교제를 시작했다. 결혼 프러포즈는 아내 류이서가 먼저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류이서는 “사귀면서도 남편이 계속 ‘결혼하자’ ‘얼른 결혼해서 아기 낳자’고 했었는데 그런 모습이 프러포즈 같았다. 그래서 이젠 내가 해 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전했다.

이날 전진과 류이서의 결혼 전 다투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두 사람은 결혼식 사진을 선택하는 과정에서 의견이 충돌했다. 전진은 1시간이 넘도록 선택하는 아내에 대해 “저는 즉흥적인 편이고 아내는 신중한 편이다”라고 말하자, 김숙은 “잘 만났네 잘 만났어”라고 감탄했다.

제작진은 무슨 결정을 하든 신중한 동행복권파워볼 류이서에게 결혼은 어떻게 결정을 했냐고 묻자 류이서는 “결혼도 결정하기까지 2년 정도 걸린 것 같다”고 답했다. 이에 전진은 “장모님 만나고 나서 해결이 됐다. 둘이서 결정했었으면 5년 반이나 7년 반쯤 되면 결혼 장소, 8년쯤 되면 결혼 날짜 잡고, 10년쯤 되야 결혼을 했을 거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류이서는 계속해서 결정을 못 내렸고, “잘 모르겠다”고 하자 인내심에 한계(?)를 느낀 전진은 “그럼 둘 다 해달라고해”라고 말했다. 이에 류이서는 “화 났어?”라고 물었고, 전진은 “아니?”라고 답했다. 류이서는 “그럼 웃으면서 이야기해야지”라고 말하자 전진은 “웃으면서 이걸 어떻게 얘기해”라며 억지 미소를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미지 원본보기

시부모님을 집에 초대한 장신영♥강경준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장신영♥강경준 부부는 집으로 네임드파워볼 시부모님을 초대했고, 장신영은 “이번에는 꼭 만회를 할거야”라며 밀푀유 준비에 나섰다. 앞서 장신영은 시부모님을 초대해 음식을 준비했지만 냄비가 아닌 냄비 뚜껑에 음식을 준비해 시부모님을 당황시킨 바 있다.

장신영은 “이번에도 밀푀유를 할거다. 어머니는 담백한 걸 좋아하시니까 월남쌈을 만들건데, 자기가 월남쌈을 준비해달라”며 강경준에게 월남쌈 재료 준비를 맡겼다.

음식을 준비하던 중 시부모님이 집에 도착했다. 강경준은 애주가인 아버지에게 술을 권했고, 아버지는 “와인 보다 더 좋은거 없냐”고 묻자 장신영은 “와인보다 더 좋은건 나?”라며 애교로 시아버지를 녹였다.

함께 만든 음식을 맛보며 시어머니는 “우리 집안에 신영이가 시집오고 나서 분위기가 많이 바뀌었다”며 “아들(강경준)이 결혼하고 변했다. 가정이 생기니까 사람이 변하더라. 결혼 전에는 돈 필요할 때만 전화했는데, 부모가 되고 나니 성숙해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계속해서 시어머니의 폭탄선언은 이어졌다. 시어머니는 “강경준이 고3 때 수능 6개월 남기고 자퇴하겠다고 했다. 예술고를 가겠다고 해서 내가 빌었던 적이 있다. 정말 눈물로 키운 아들이다”라며 “결혼 하고 나서는 책임감도 생기고 아내를 사랑하는 모습을 보니 신영이한테 감사하다”고 말해 훈훈함을 안겼다.

특히 시어머니는 첫째손자인 정안이를 먼저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어머니는 “언제나 정안이가 먼저여야 한다. 지난번에 여행갔을때 정우가 정안이 뒤를 쫄쫄 쫓아갔는데 정안이는 그걸 못 보고 방 문을 닫았다가 정우 손이 끼였지 않냐. 그때 온 식구들이 정우한테만 달라붙었다. 정안이도 방 안에서 울고 있더라. 자기도 동생한테 미안한거다. 할머니는 다 보인다”라고 말했다.

강경준은 “어머니가 둘째가 너무 어리니까 정우한테만 신경쓴다고 정안이를 걱정하시더라. 정우가 좀 더 자라고 나중에 둘이 한 방에서 지내게 해달라고 하셨다”고 말했다.

이미지 원본보기

김재우♥조유리 부부의 셀프 뮤직비디오 제작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재우는 “아내가 저보고 10m 밖에서 보면 옥택연을 닮았다고 해서 ‘십택연’이라고 별명을 붙여줬다. 아내 버킷리스트 중 하나가 옥택연 분장을 해서 사진을 찍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옥택연 분장에 나섰다.

이어 두 사람은 각자 조지영, 십택연으로 등장했다. 마이크를 손에 쥔 두 사람은 백지영&옥택연의 ‘내 귀에 캔디’를 ‘내 배에 카레’로 개사해 녹음에 나섰다.

녹음을 마친 김재우는 조유리에게 안무 짜기를 제안했고, 백지영에 빙의(?)된 조유리는 요염한 표정과 함께 삐걱대는 댄스를 선보였다. 조유리의 댄스를 지켜보던 김재우가 말을 잇지 못하자 조유리는 “내가 못한다고 하지 않았냐”며 멋쩍어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엉성한 댄스 실력을 보완해주기 위해 ‘월드 클래스’ 댄서 코코와 아이키가 등장했다. 두 사람은 미국 NBC ‘월드 오브 댄스 시즌3’에 출전해 베스트 4에 오른 댄스듀오다.

코코와 아이키는 조지영&십택연의 ‘내 배에 카레’ 뮤직비디오를 위해 댄스 재능을 기부했고, 직접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내 베에 카레’ 뮤직비디오의 완성도를 높였다.

iMBC 차혜린 | 사진제공=SBS

▶ 숨만 쉬어도 살 빠진다! 갈비뼈 호흡법 다이어트
▶ 연예계 HOT한 인물 + 발빠른 인터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